비밀번호

취업안하고 놀기만 하는 동생때매 답답해요 - 여성커뮤니티, 리리라리, 여성익명커뮤니티, 여성고민상담, 익명게시판

  • 맑음속초16.9맑음북춘천9.4맑음철원9.0맑음동두천11.6맑음파주8.3맑음대관령5.3맑음춘천9.9맑음백령도11.5맑음북강릉16.3맑음강릉15.9맑음동해15.4맑음서울14.6맑음인천11.9맑음원주13.2맑음울릉도16.2맑음수원11.3맑음영월10.5맑음충주11.0맑음서산9.1맑음울진15.8맑음청주14.8맑음대전12.7맑음추풍령9.1맑음안동11.5맑음상주11.8맑음포항14.1맑음군산10.5맑음대구12.1맑음전주14.0맑음울산11.3맑음창원12.2맑음광주14.8맑음부산14.1맑음통영11.8맑음목포13.6맑음여수13.4맑음흑산도12.9맑음완도11.3맑음고창10.1맑음순천6.8맑음홍성10.0맑음서청주9.3맑음제주14.7맑음고산15.5맑음성산12.5맑음서귀포17.3맑음진주8.1맑음강화9.9맑음양평11.4맑음이천11.1맑음인제9.3맑음홍천10.2맑음태백6.9맑음정선군7.7맑음제천8.4맑음보은9.5맑음천안9.3맑음보령9.7맑음부여9.7맑음금산9.9맑음세종11.7맑음부안10.9맑음임실8.5맑음정읍11.7맑음남원11.1맑음장수7.3맑음고창군10.8맑음영광군10.9맑음김해시12.8맑음순창군10.4맑음북창원13.1맑음양산시10.0맑음보성군9.0맑음강진군10.0맑음장흥8.6맑음해남9.5맑음고흥8.4맑음의령군8.2맑음함양군8.8맑음광양시12.8맑음진도군9.9맑음봉화8.2맑음영주9.6맑음문경11.3맑음청송군6.2맑음영덕9.1맑음의성8.5맑음구미11.6맑음영천8.2맑음경주시7.9맑음거창8.3맑음합천9.7맑음밀양10.0맑음산청9.3맑음거제11.1맑음남해11.3맑음북부산9.9
  • 2024.04.14(일)

가족/남편고민

취업안하고 놀기만 하는 동생때매 답답해요

제 밑에는 남동생이 있는데 자기꿈을 찾아 떠나겠다고 대학교도 안다녀왔고 군대만 일단 다녀왔는데 전역하니 놀기만 해요

처음에는 군대다녀올동안 고생했고 답답했으니 자기도 자유를 즐기고 싶었겠지싶어 놀게 냅두고 용돈도 챙겨주고 그랬는데 지금 그게 2년째에요...^^;;


매일 친구들 만나서 술마시고 피시방가는게 일상이고, 돈 떨어지면 편의점 알바나 아님 단기 알바 뛰어서 그걸로 지 용돈하곤 했는데 요즘은 그마저도 안하고 엄카쓰고 다녀요.. 

저희 엄마가 아들바보라 어디가서 기죽을까봐 기죽지 말고 굶지말고 먹고싶은거 먹으라고 카드 줬는데 그걸로 술먹고 피시방가서 노는데나 쓰고

진짜 보는 제가 답답해 죽을거같아요


제가 이제 슬슬 취업준비도 하고 해야지 않겠냐하니까 처음엔 알겠다고 하더니 지금은 잔소리하지말라면서 화내고, 한귀로 듣고 한귀로 흘리는거같아요

진짜 짜증나서 얘랑 연끊고 지맘대로 살든가 말든가 해볼려고도 했는데 미우나 고우나 제 동생이니까 신경안쓸수도 없고 엄마는 계속 동생한테 퍼주고 있고 이런 상황이니 신경을 안쓸수가 없어요 

이런 동생을 어떻게 해야 정신차리게 할수있을까요 

이렇게 살다가는 결혼도 못하고 사람구실도 못하는 사람될까봐 보는 사람으로서 걱정되죽겠어요... 

전체댓글3

    • 익명
    • 2024-03-30 11:43:10

    엄카부터 끊어야 됨

    댓글 (0)
    • 익명
    • 2024-03-28 08:45:00

    엄마가 망치고있어 아들을

    댓글 (0)
    • 익명
    • 2024-03-28 11:45:00

    군대 다녀와도 저러고 사는거면 답 없다

    댓글 (0)
1
검색결과는 총 29건 입니다.    글쓰기
1 2
KCB 휴대폰 본인확인 서비스 샘플 2